[전자신문 CIO BIZ] 겨울철 불청객 '장 트러블'..유산균으로 해소 (2017.12.15)

겨울철 불청객 '장 트러블'..유산균으로 해소


-  전자신문 CIO BIZ, 2017.12.15 (원문보기) -



<장 건강 악화>


영하권 강추위가 이어지면서 장 건강 적신호가 켜진다. 적절한 운동과 식단 조절, 장내 미생물을 건강하게 유지하는 게 중요하다.

겨울철 건강관리는 '면역력' 높이는 것이 핵심이다. 면역력은 외부에서 체내로 침투하는 각종 바이러스로부터 우리 몸을 지키는 방어력이다. 추운 겨울에는 우리 몸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에너지 소비가 많다. 면역 세포에 할당되는 에너지가 줄어든다. 몸 온도가 1도만 떨어져도 면역력은 30% 가까지 감소한다.

면역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영양소 섭취와 운동이 중요하다. 최근 장내 유익균을 늘리는 것도 방안으로 거론된다.

사람 장에는 약 100조 이상 미생물이 산다. 장내 유익균이 많이 서식할수록 인체 면역력이 강해진다. 프로바이오틱스 등을 꾸준히 섭취하면 장내 유익균이 음식물 소화를 촉진하고, 면역세포를 활성화한다.

연말 과음도 면역력을 떨어뜨리는 요인이다. 알코올이 대장 점막을 자극해 과도한 연동운동이 일어난다. 체내에 흡수되지 못하면 수분이 설사 형태로 배출된다. 잦은 설사는 탈수와 전해질 불균형으로 이어진다.

겨울은 통풍환자가 급증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2015년 통풍환자는 30만9356명이다. 대다수 겨울철에 병원을 찾는다.

통풍은 혈중 요산 수치가 높아져 관절에 혹처럼 요산 결정이 생긴다. 발작성 관절염이나 만성 관절염을 유발한다. 평소 체내에 요산이 쌓이지 않도록 물을 자주 마시고 규칙적인 운동을 해야 한다. 저퓨린 식품인 채소, 과일, 달걀, 치즈, 우유도 도움이 된다.

활성 산소 생성을 억제하고, 혈중 요산 수치를 낮추는데 장내 유익균이 중요하다. 일본 도쿄여자의과대학 류머티즘통풍센터 야마나카 히사시 교수팀은 통풍 치료를 받는 환자를 조사했다. 두 그룹으로 나눠 한쪽 그룹에만 유산균 요거트를 1일 2회 100g씩 8주간 섭취하게 했다. 혈중 요산농도가 낮아져 통풍 증상 개선에 도움이 됐다.

김석진 바이오일레븐 기업부설연구소장은 “최근 프로바이오틱스가 장내 세균 생태계 균형을 맞추는 역할을 해 인체 전반에 유익하다는 사실이 입증된다”며 “프로바이오틱스는 면역력을 강화하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감기, 통풍처럼 겨울철 기승을 부리는 질환을 이겨내는 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 정용철 의료/SW 전문기자 jungyc@etnews.com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26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30

[조선일보] 몸 속 '장내 유익균' 면역체계를 지킨다

관리자1782019년 1월 30일
29

[연합뉴스] 빙어에서 건강에 유익한 미생물 락토바실러스 발견 (2018.12.19)

관리자1852018년 12월 29일
28

[연합뉴스] 개인맞춤형 헬스케어는 내 몸 안의 미생물 정보로부터 (2018.11.05)

관리자2472018년 12월 29일
27

[헤럴드경제] 프로바이오틱스 미생물, 신약 후보 가능성 주목 (2018.10.20)

관리자1982018년 12월 29일
26

[디지털타임스] "기업생태계 지원·미래기술 연구로 바이오경제 시대 이끌것" (2018.10.11)

관리자1862018년 12월 29일
25

[중앙일보] '김치 유산균'으로 난치병 아토피까지 치료한다. (2018.08.30)

관리자2262018년 12월 29일
24

[전자신문] 美, '무주공산' 미생물 시장 장악 착수...韓 후발주자 밀릴까 우려. (2018.06.25)

관리자6802018년 6월 28일
23

[동아사이언스] 사람 장 속에만?...식물에도 마이크로바이옴 있다 (2018.04.18)

관리자4312018년 6월 28일
22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을 잡아라…유익미생물로 치료 (2018.02.04)

관리자7152018년 6월 28일
21

[전자신문] 식물 생장 열쇠 '마이크로바이옴', 생태계 효용 가치↑ (2018.01.17)

관리자4002018년 6월 28일
20

[농민신문] ‘마이크로바이옴’ 농축산분야 활용 주목, (2018.03.23)

관리자3712018년 6월 28일
19

[농어민신문] 마이크로바이옴, 동·식물에 붙어사는 미생물…새로운 농업자원으로 주목 (2017.12.01)

관리자3112018년 6월 27일
18

[메디게이트뉴스] “정밀의료, 의미있는 데이터 공유하고 IT전문가 등과 협력하라” (2017.12.02)

관리자3582018년 6월 27일
17

[헬스조선] 면역력이 당신을 지킨다 무병장수 위한 면역비책 免疫秘策 ② (2017.12.13)

관리자3252018년 6월 27일
16

[전자신문 CIO BIZ] 겨울철 불청객 '장 트러블'..유산균으로 해소 (2017.12.15)

관리자3032018년 6월 27일
15

[뉴스토마토] (국가미래연구원)"'미래 먹거리' 인체 마이크로바이옴, 연구개발 시급하다" (2017.12.26)

관리자4092018년 6월 27일
14

[전자신문] '마이크로바이옴' 세계가 주목, 고령화 부작용 대안 (2017.11.05)

관리자6432018년 6월 26일
13

[동아사인언스] 내 똥이 ‘약’이 되는 똥 이식 (2017.09.16)

관리자4782018년 6월 26일
10

[연합뉴스] '똥도 이식한다'…"장 미생물 균형 맞춰 대장염 치료" (2017.06.07)

관리자3532018년 6월 26일
9

[의학신문] ‘장속 미생물 균형으로 난치성 질환 치료할 수 있다’ (2017.06.07)

관리자3012018년 6월 26일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용약관  ㅣ  찾아오시는길

주소 : (주)뉴라이프헬스케어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북한산로 387번길 175-44(지축동 128-15)
대표이사 : 권오태    사업자등록번호 : 218-81-72521     Tel : 02-322-7788
copyright (c) Human microbiome cent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