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中뉴라이프그룹에 젠바이오틱스 수출 물량 공급키로

㈜마이크로바이옴, 中뉴라이프그룹에 젠바이오틱스 수출 물량 공급키로



매일경제 2019.01.22 기사링크

4386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사진 제공 = (주)마이크로바이옴]

㈜마이크로바이옴은 중국 뉴라이프그룹의 건강기능식품 전문회사 신생란에 중국으로 수출할 제품을 공급하기로 하는 계약을 체결하고, 첫 제품으로 젠바이오틱스를 수출한다고 21일 밝혔다.

젠바이오틱스는 ㈜마이크로바이옴이 국내 전통식품으로부터 분리한 복합유익균 20종의 균주를 활용해 만든 제품이다. 회사 측은 “장 건강은 물론 콜레스테롤 수치 감소, 면역력, 체중 조절, 알레르기 천식 완화, 아토피 피부염 완화 등 다양한 효과를 볼 수 있도록 아시아인에게 맞는 균주를 선정해 젠바이오틱스를 제품화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제품은) 대장 내에 유익균과 유해균의 비율을 85:15로 만들 비율로 만들어주고 숙변과 독소를 배출시켜주는 미생물 디톡스 제품”이라며 “장의 연동운동을 도와 원활한 배변활동에 도움을 주고 장내 균총을 정상적으로 맞춰 건강한 장 유지는 기본이고 우리 몸의 면역력 향상에도 기여한다”고 덧붙였다.


사람의 장 속에는 유익균과 유해균이 생태계를 이루고 있다. 유익균과 유해균이 85:15의 비율로 어우러져 있는 게 가장 좋은 상태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잘못된 식습관과 생활습관으로 인해 유해균의 비율이 늘어나면 다양한 장질환이 발생하고 면역력도 저하될 수 있어 유산균을 꾸준히 섭취해 유익균의 비율을 높여줘야 한다고 ㈜마이크로바이옴 측은 설명했다.

젠바이오틱스를 만드는 데 활용된 복합유익균 20종과 백목이버섯 균사체 유래 다당체 및 베타글루칸을 이용한 다중코팅 기술은 ㈜마이크로바이옴과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이 공동으로 특허를 출원한 것이다.

특히 백목이버섯 균사채 유래 다당체와 베타글루칸을 활용한 다중코팅을 통해 제품 내 유익균이 유통·보관 과정에서 죽는 것을 막을 수 있다. 이를 통해 실제 사람의 몸 속에서 활동하는 유익균 수를 더 늘릴 수 있다.

㈜마이크로바이옴과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은 공동연구를 통해 특허 균주개발 및 배양기술, 제품개발 등을 지속적으로 진행 중이다.

변지영 ㈜마이크로바이옴 대표는 “기름진 음식을 많이 먹는 중국인들의 장건강을 개선하고 중국 시장의 확장 가능성을 고려하여 진출하게 됐다”며 “중국 시장을 발판으로 세계시장 진출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56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63

[매일경제] ‘제7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관리자2142019년 4월 2일
62

[M이코노미] 국내 토착 미생물로 ‘한국형 유산균’ 산업화 한다- 윤복근 광운대학교 바이오의료경영학과 책임지도교수

관리자2572019년 4월 1일
61

[M이코노미]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硏, ‘제7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관리자1882019년 4월 1일
60

[매일경제] [대한민국 최고의 경영대상] `유산균 전문기업` 마이크로바이옴 "생명공학산업 발전 선도할 것"

관리자1972019년 4월 1일
59

[매일경제] 엄길청 교수 "생체학적 강한 인간 만들기 위한 투자 늘어날 것"

관리자1832019년 3월 29일
58

[매일경제] 윤복근 광운대 교수, `기능영양학` 출간

관리자1842019년 3월 21일
57

[매일경제] 광운대, 28일 ‘제7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관리자3582019년 3월 19일
56

[매일경제] 유산균 넣어 음식 조리하는 `유산균분식 85:15` 1호점 오픈

관리자1902019년 3월 19일
55

[매일경제] 뉴라이프헬스케어 "유산균 제품 유통으로 국민 장 건강관리 앞장설 것"

관리자2082019년 3월 19일
54

[매일경제] 광운대 바이오의료경영학과, 식의학경영 전공 석사 첫 배출

관리자3282019년 3월 19일
53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식품수출기업 리빙진과 미국 진출 위한 MOU 체결

관리자2262019년 3월 19일
52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내시경으로 소장에 주입하는 유산균 생산·공급

관리자2622019년 1월 31일
51

[매일경제] "의료 서비스 미치지 못하는 식생활 관리 분야 책임질 것"

관리자2272019년 1월 29일
50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장기능개선 복합유익균 20종 등 특허 출원

관리자2542019년 1월 24일
49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中뉴라이프그룹에 젠바이오틱스 수출 물량 공급키로

관리자2302019년 1월 22일
48

[매일경제]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고를 때 유통 과정에서의 생존률 따져야"

관리자2432019년 1월 21일
47

[신동아] 중국 진출 25년 만에 억만장자 된 한상(韓商) 신화의 뒷얘기

관리자2442019년 1월 21일
46

[시니어타임스] 대한마이크로바이옴협회, 광운대학교 바이오의료경영학과에 감사장

관리자3302018년 12월 29일
45

[M이코노미] 대한마이크로바이옴協, ‘2018 마이크로바이옴&ND 송년회’ 열어

관리자4132018년 12월 29일
44

"마이크로바이옴 인식 제고하고 원천기술 개발해 신성장동력으로 삼아야"_매일경제

관리자3012018년 11월 29일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용약관  ㅣ  찾아오시는길

주소 : (주)뉴라이프헬스케어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북한산로 387번길 175-44(지축동 128-15)
대표이사 : 권오태    사업자등록번호 : 218-81-72521     Tel : 02-322-7788
copyright (c) Human microbiome cent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