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고를 때 유통 과정에서의 생존률 따져야"

[매일경제]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고를 때 유통 과정에서의 생존률 따져야"


매일경제 2019.01.16 기사링크


3407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자료 제공 = (주)마이크로바이옴]

최근 장내 유익균을 보충해주기 위한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관련 제품 출시도 이어지고 있다. 소비자들은 제품의 유통 과정에서 유익균이 살아남는 생존율에도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조언이 나왔다.

16일 ㈜마이크로바이옴에 따르면 일반적인 유산균을 아무 보호장치 없이 상온에 보관하면 유통기한 이전이라고 해도 유산균의 수가 10% 수준까지 감소하고, 보관법에 따라 유효균의 수에 차이가 생길 수 있다. 유산균 제품에 따라 냉장과 실온 보관 등이 다르지만 통상적으로는 온도가 낮을수록 좋다.

소비자 입장에서는 제품을 구입할 때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유산균 일일 권장 섭취량인 1억~100억마리가 보장되는지 확인해야 한다. 제품을 제조할 때 투입하는 유산균이 아무리 많더라도 실제 유통이나 보관에서 죽게 된다면 아무런 소용이 없기 때문이다. 이러한 이유 때문에 유산균 수가 유지가 되는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한 요인이 되는 것이다.

유산균은 보통 액상으로 배양된 뒤 동결·분사 건조를 통해 분말형태로 출고된다. 동결건조는 현탁 용액에 미생물을 현탁시켜 얼린 뒤 감압 하에서 건조시키는 방법이다. 그러나 유산균은 편혐기성이고 주위환경에 매우 민감하기에 분말 유산균은 저온 및 상온에서 생존력이 저하돼 생균수가 감소할 수 있다. 따라서 유산균이 제 기능을 발휘하도록 하려면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방법이 필요하다.

㈜마이크로바이옴의 유산균 제품은 백목이버섯 균사체 유래 다당체 및 베타글루칸으로 다중 코팅돼 상온 및 냉장에서 보관할 때 유익균의 생존력을 코팅을 하지 않았을 때보다 50% 이상 높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지난해 8월 한국생명공학연구원에 기업부설연구소를 두고 `장기능 개선 다중코팅 복합 유익균 20종 분말 및 이의제조방법`, `장기능 개선 복합 유익균 20종 복합제의 제조방법`, `글루텐 분해유산균 복합제 분말 및 제조방법` 등 공동 특허를 출원한 바 있다. 현재 글루텐쿡과 밸런스쿡, 젠바이오틱스 등의 제품에 해당 기술이 적용돼 있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중국, 동남아 등 해외시장의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34072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자료 제공 = (주)마이크로바이옴]

변지영 ㈜마이크로바이옴 대표는 "유산균 제품을 고를 때 무조건 저렴한 제품을 구입하는 것 보다는 보관 시에 유산균 수 유지하는 제품을 고르는 것이 중요하다"며 "㈜마이크로바이옴에서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마이크로바이옴 관련 기술 개발을 통해 지속적으로 신제품 출시를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56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63

[매일경제] ‘제7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관리자3242019년 4월 2일
62

[M이코노미] 국내 토착 미생물로 ‘한국형 유산균’ 산업화 한다- 윤복근 광운대학교 바이오의료경영학과 책임지도교수

관리자4322019년 4월 1일
61

[M이코노미]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硏, ‘제7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관리자2712019년 4월 1일
60

[매일경제] [대한민국 최고의 경영대상] `유산균 전문기업` 마이크로바이옴 "생명공학산업 발전 선도할 것"

관리자2802019년 4월 1일
59

[매일경제] 엄길청 교수 "생체학적 강한 인간 만들기 위한 투자 늘어날 것"

관리자2712019년 3월 29일
58

[매일경제] 윤복근 광운대 교수, `기능영양학` 출간

관리자2622019년 3월 21일
57

[매일경제] 광운대, 28일 ‘제7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관리자5222019년 3월 19일
56

[매일경제] 유산균 넣어 음식 조리하는 `유산균분식 85:15` 1호점 오픈

관리자2712019년 3월 19일
55

[매일경제] 뉴라이프헬스케어 "유산균 제품 유통으로 국민 장 건강관리 앞장설 것"

관리자2912019년 3월 19일
54

[매일경제] 광운대 바이오의료경영학과, 식의학경영 전공 석사 첫 배출

관리자4502019년 3월 19일
53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식품수출기업 리빙진과 미국 진출 위한 MOU 체결

관리자3182019년 3월 19일
52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내시경으로 소장에 주입하는 유산균 생산·공급

관리자3492019년 1월 31일
51

[매일경제] "의료 서비스 미치지 못하는 식생활 관리 분야 책임질 것"

관리자2982019년 1월 29일
50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장기능개선 복합유익균 20종 등 특허 출원

관리자3372019년 1월 24일
49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中뉴라이프그룹에 젠바이오틱스 수출 물량 공급키로

관리자3102019년 1월 22일
48

[매일경제]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고를 때 유통 과정에서의 생존률 따져야"

관리자3272019년 1월 21일
47

[신동아] 중국 진출 25년 만에 억만장자 된 한상(韓商) 신화의 뒷얘기

관리자3342019년 1월 21일
46

[시니어타임스] 대한마이크로바이옴협회, 광운대학교 바이오의료경영학과에 감사장

관리자4132018년 12월 29일
45

[M이코노미] 대한마이크로바이옴協, ‘2018 마이크로바이옴&ND 송년회’ 열어

관리자5262018년 12월 29일
44

"마이크로바이옴 인식 제고하고 원천기술 개발해 신성장동력으로 삼아야"_매일경제

관리자3882018년 11월 29일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용약관  ㅣ  찾아오시는길

주소 : (주)뉴라이프헬스케어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북한산로 387번길 175-44(지축동 128-15)
대표이사 : 권오태    사업자등록번호 : 218-81-72521     Tel : 02-322-7788
copyright (c) Human microbiome cent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