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경영연구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경영연구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 매일경제, 2018.[원문보기]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경영연구소는 지난 17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제6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을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65108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안봉락 대한마이크로바이옴협회 회장(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과 정병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연구개발정책실장(앞줄 왼쪽에서 다섯번째) 등이 지난 17일 국회의원회관에서 개최된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제공 =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경영연구소]


이 자리에는 안봉락 대한마이크로바이옴협회 회장, 정병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연구개발정책실 실장 등이 참석했다. 

안봉락 회장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키워드가 마이크로바이옴"이라며 "학계, 정치계, 산업계, 언론계, 국가연구기관들과 국제적인 경쟁력을 확보하고 R&D 연구를 하여 다양한 제품 개발과 국제적 산업화에 성공할 수 있는지를 발표하고 토의하기 위해 (포럼을) 개최했다"고 말했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인간의 체내의 미생물 생태계를 뜻하는 말로 세컨드게놈이라고도 불린다.

한 사람의 체내에 살고 있는 미생물 수는 100조개에 달하고 각 미생물 종류의 비율에 따라 신체에 상당한 영향을 미친다. 이전까지는 미생물들의 역할에 대한 연구가 어려워 미지의 영역으로 인식됐지만, 최근 유전자분석기술의 발달로 마이크로바이옴을 맞춤의료 등에 활용하려는 시도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정병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연구개발정책실 실장은 "올해 초 바이오경제 10개년 계획을 수립해 지원하고 있고, 그 중 마이크로바이옴이 중요한 연구·개발(R&D) 분야"라며 최근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개인 맞춤의료를 국가의 큰 프로젝트로 삼고 있는데 마이크로바이옴도 한 짝이 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학술발표에서는 ▲글루텐을 분해할 수 있는 유산균을 개발한 김민수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선임연구원의 `글루텐 분해 유산균의 특성 및 활용 방안` ▲윤복근 광운대 바이오의료경영학과 교수의 `장누수증후군` ▲조호군 한의사의 `글루텐의 문제점 임상 사례` ▲변지영 ㈜마이크로바이옴 대표의 `글루텐 분해 유산균 제품` ▲윤남근 대전보문산생태요양병원 이사의 `글루텐쿡(㈜마이크로바이옴이 글루텐 분해 유산균을 활용해 만든 제품) 병원식 적용 사례` 등이 이어졌다. 

이어진 패널토론에서 글루텐 분해 유산균 개발에 참여한 노혜지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연구원은 ㈜마이크로바이옴의 제품에 대해 "글루텐 분해 유산균은 두 가지 기능으로 사용이 가능하다"며 "첫 번째는 유산균이 제품의 면을 만들 때 넣어서 글루텐을 분해하는 기능적인 부분, 두 번째는 이미 만들어진 밀가루 음식에 유산균을 뿌려서 적당량의 글루텐을 분해해서 섭취하는 기능"이라고 말했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생명공학연구원으로부터 글루텐 분해 유산균 등에 대한 기술을 이전받아 사업화를 추진 중이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56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63

[매일경제] ‘제7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관리자1102019년 4월 2일
62

[M이코노미] 국내 토착 미생물로 ‘한국형 유산균’ 산업화 한다- 윤복근 광운대학교 바이오의료경영학과 책임지도교수

관리자1162019년 4월 1일
61

[M이코노미]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硏, ‘제7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관리자1072019년 4월 1일
60

[매일경제] [대한민국 최고의 경영대상] `유산균 전문기업` 마이크로바이옴 "생명공학산업 발전 선도할 것"

관리자1222019년 4월 1일
59

[매일경제] 엄길청 교수 "생체학적 강한 인간 만들기 위한 투자 늘어날 것"

관리자1062019년 3월 29일
58

[매일경제] 윤복근 광운대 교수, `기능영양학` 출간

관리자1152019년 3월 21일
57

[매일경제] 광운대, 28일 ‘제7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관리자2262019년 3월 19일
56

[매일경제] 유산균 넣어 음식 조리하는 `유산균분식 85:15` 1호점 오픈

관리자1222019년 3월 19일
55

[매일경제] 뉴라이프헬스케어 "유산균 제품 유통으로 국민 장 건강관리 앞장설 것"

관리자1302019년 3월 19일
54

[매일경제] 광운대 바이오의료경영학과, 식의학경영 전공 석사 첫 배출

관리자2042019년 3월 19일
53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식품수출기업 리빙진과 미국 진출 위한 MOU 체결

관리자1392019년 3월 19일
52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내시경으로 소장에 주입하는 유산균 생산·공급

관리자1822019년 1월 31일
51

[매일경제] "의료 서비스 미치지 못하는 식생활 관리 분야 책임질 것"

관리자1592019년 1월 29일
50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장기능개선 복합유익균 20종 등 특허 출원

관리자1762019년 1월 24일
49

[매일경제] ㈜마이크로바이옴, 中뉴라이프그룹에 젠바이오틱스 수출 물량 공급키로

관리자1612019년 1월 22일
48

[매일경제]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고를 때 유통 과정에서의 생존률 따져야"

관리자1732019년 1월 21일
47

[신동아] 중국 진출 25년 만에 억만장자 된 한상(韓商) 신화의 뒷얘기

관리자1722019년 1월 21일
46

[시니어타임스] 대한마이크로바이옴협회, 광운대학교 바이오의료경영학과에 감사장

관리자2482018년 12월 29일
45

[M이코노미] 대한마이크로바이옴協, ‘2018 마이크로바이옴&ND 송년회’ 열어

관리자3142018년 12월 29일
44

"마이크로바이옴 인식 제고하고 원천기술 개발해 신성장동력으로 삼아야"_매일경제

관리자2292018년 11월 29일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용약관  ㅣ  찾아오시는길

주소 : (주)뉴라이프헬스케어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북한산로 387번길 175-44(지축동 128-15)
대표이사 : 권오태    사업자등록번호 : 218-81-72521     Tel : 02-322-7788
copyright (c) Human microbiome cent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