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이코노미]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경영硏 ‘제5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2018.07.04)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경영硏

‘제5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 M이코노미, 2018.07.04 (원문보기) -





광운대학교 바이오통합케어경영연구소는 4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제5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을 열고, 의료, 축산, 환경 등 분야에 대한 마이크로바이옴 적용 사례 연구를 통한 산업화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포럼에는 이홍 광운대학교 바이오통합케어경영연구소장을 비롯해 윤소하 정의당 의원, 강기갑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대표 등 정치권과 산업계, 학계에서 150여명이 참석했다.

 

이 소장은 “우리가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에 관심을 가져야 하는 것은 앞으로 대한민국이 무엇을 먹고 살아가야 하는가에 대한 심각한 고민을 해야 하는 시기가 왔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 이홍 광운대학교 바이오통합케어경영연구소장 / 사진 : 박종호 기자


최근 제조업을 중심으로 한 한국의 주력산업이 대내외적인 요인에 의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점을 지적한 것이다.

 

그는 “우리나라에서 경쟁력이 굉장히 높았다고 생각했던 해양플랜트 산업은 중국이나 싱가포르 등의 나라보다 가격경쟁력에서 뒤처지면서 힘들게 됐고, 조선 산업 역시 사정이 매우 어렵다”면서 “더더욱 어려운 것은 한국의 자동차에 대해 미국 정부가 25%의 관세를 매기겠다고 했고, 중국은 이미 LCD 산업에 있어서 한국을 압도하기 시작했다. 마지막 보루라고 할 수 있는 반도체 산업도 생각보다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 “마이크로바이옴에서 희망을 찾을 수 있다. 우리가 산업에 관련된 많은 종류의 미생물들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이라며 “그런 것들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그 가체에 대해서 몰랐다. 물론 이미 미생물 농법을 개발하고, 관련 상품을 개발한 사람들이 있었지만, 사회는 그 부분에 주목하지 못했던 것이 현실”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좀 늦기는 했지만, 이런 것들을 활발하고 새롭게 진행시킬 필요가 있다”면서 “마이크로바이옴 산업이 국가적인 커다란 기둥으로서 성장할 때까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강기갑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대표 / 사진 : 박종호 기자


강 대표는 “이제는 산업화의 방향이 새롭게, 한 단계 더 도약하고 폭이 넓어져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 “큰 단위로 성장하고 발전해나가는 분야는 계속 그렇게 해야겠지만, 개미처럼 농업인이나 생산자, 산업화 쪽으로 기대를 갖고 문을 두드리는 사람까지도 다 끌어안고 성장·발전할 수 있는 단계에 대해 더 고민하고, (그런 단계에)진입해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윤 의원은 “우리 삶의 현장에서 가장 풍부하고 면밀하게 살펴볼 수 있는 식품, 의료, 축산업, 환경 등 모든 분야에 마이크로바이옴을 적용·발전시키는 것을 통해 새로운 미래의 성장동력을 갖추자는 부분에 전적으로 동의한다”며 “국회를 보면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한 토론회가 엄청나게 많지만, 이 포럼은 다른 각도에서 우리들의 틈새 전략이자, 어쩌면 우리만이 앞서갈 수 있는 미래 성장동력을 스스로 갖추는 것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 윤소하 정의당 의원 / 사진 : 박종호 기자




그는 “전문적인 부분은 부족하지만, 정치의 공간에서 현실화시켜 내는데 역할을 조금이나마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포럼에서 윤복근 광운대학교 바이오의료경영학과 책임지도교수는 ‘글루텐 불내증과 장내 마이크로바이옴의 변화’에 대해 발표했다.




▲ 윤복근 광운대학교 바이오의료경영학과 책임지도교수 / 사진 : 박종호 기자


김병용 (주)천랩 연구소장은 ‘개인 맞춤형 마이크로바이옴 연구현황과 산업동향’에 대해 발표했고, 김두환 건국대학교 생명자원식품공학과 교수는 ‘미생물 자연과학농업’에 대한 연구 결과를, 김광석 베드로요양병원장은 ‘마이크로바이옴의 내시경을 통한 적용 사례’를 소개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1
38

[헬스조선] 광운대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국회서 전문 패널 토론 진행  

관리자302018년 10월 22일
37

[매일경제]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경영연구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관리자292018년 10월 22일
36

[이코노믹 리뷰]  지속가능한 산업으로 꼽힌 마이크로바이옴은? (2018.07.05)

관리자1922018년 7월 5일
35

[M이코노미] 광운대 바이오통합케어경영硏 ‘제5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개최 (2018.07.04)

관리자1772018년 7월 5일
34

[백세시대]  제5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열려 (2018.07.04)

관리자1132018년 7월 5일
33

[매일경제] 식품·헬스케어 등 분야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활발…"규제 완화 숙제" (2018.07.04)

관리자1702018년 7월 5일
32

[매일경제] 안봉락 마이크로바이옴협회 회장 사저, 휴먼마이크로바이옴센터로 재탄생 (2018.06.27)

관리자2512018년 6월 28일
31

[한국경제] 광운대 '융합학과의 힘'… 자연계열 36위서 19위로 (2018.06.25)

관리자1082018년 6월 28일
30

[M이코노미] (주)뉴라이프헬스케어, 북한산에 ‘휴먼마이크로바이옴센터’ 오픈 (2018.06.26)

관리자1312018년 6월 28일
29

[농수축산신문] '휴먼마이크로바이옴센터' 정식 개관 (2018.06.26)

관리자772018년 6월 28일
28

[시니어타임즈] '변 등' 장내미생물 활용해 당뇨부터 치매 치료제까지 개발 현실화 (2018.06.25)

관리자1162018년 6월 28일
27

[M이코노미뉴스] 북한산 휴먼마이크로바이옴센터 정식 오픈! (2018.06.21)

관리자802018년 6월 28일
26

[M이코노미뉴스] 장 건강 위한 ‘휴먼마이크로바이옴센터’로 놀러오세요! (2018.06.12)

관리자962018년 6월 28일
25

[농수축산신문] '휴먼마이크로바이옴센터' 정식 개관 (2018.06.26)

관리자932018년 6월 28일
24

[일간투데이] "한국형 마이크로바이옴뱅크 만들자" (2018.05.16)

관리자1132018년 6월 28일
23

[헬스경향] 마이크로바이옴협회, 국회서 ‘제4회 산업화포럼’ 개최 (2018.05.18)

관리자892018년 6월 28일
22

[헬스경향] 마이크로바이옴협회, 국회서 ‘제4회 산업화포럼’ 진행 (2018. 05.11)

관리자992018년 6월 28일
21

[브릿지경제] 정세균 “마이크로바이옴, 새로운 성장동력 될 것” (2018.04.18)

관리자802018년 6월 28일
20

[중앙일보] 정세균 국회의장,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 축사 (2018.04.18)

관리자862018년 6월 28일
19

[전자신문] 국내 최초 농생명 마이크로바이옴 은행 구축 (2018.04.19)

관리자912018년 6월 28일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용약관  ㅣ  찾아오시는길

주소 : (주)뉴라이프헬스케어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북한산로 387번길 175-44(지축동 128-15)
대표이사 : 권오태    사업자등록번호 : 218-81-72521     Tel : 02-322-7788
copyright (c) Human microbiome center. all rights reserved.